여의도 증권가 칼부림…식당주인, 요리사 찌르고 극단적 선택
상태바
여의도 증권가 칼부림…식당주인, 요리사 찌르고 극단적 선택
  • 박병윤 기자
  • 승인 2020.02.12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여의도 증권가에서 칼부림이 나 1명이 사망하고 1명은 병원 이송됐다.

12일 서울종합방재센터에 따르면 오전 9시 15분경 서울 여의도 한 빌딩 지하1층 음식점에서 여성이 남성을 흉기로 찌르고 본인은 목을 맨 것으로 추정됐다.

여성 A씨(50대)는 현재 호흡 및 맥박이 없는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남성 B씨(30대)는 복부자상을 입고 신촌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두사람은 같은 음식점에서 사장(A씨)과 요리사(B씨)로 일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자세한 상황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