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 출시
상태바
유니클로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 출시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07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와 일상의 경계를 없애는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 [사진=유니클로]
스포츠와 일상 경계를 없애는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 [사진=유니클로]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유니클로가 스포츠와 일상 경계를 없애는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컬렉션은 착용감과 편안함을 선사하는 기능성과 모던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다양한 상황에 입기에 좋다. 라인업은 △울트라 스트레치 △에어리즘 △드라이-EX △드라이 소프트 및 스트레치 등 소재에 따라 선보인다.

울트라 스트레치는 360도 모든 방향으로 늘어나는 원단을 사용해 어떤 움직임에도 편안한 신축성이 특징이다. 땀을 빠르게 말리는 드라이 기능까지 더한 울트라 스트레치 액티브 조거 팬츠는 발목 부분을 밴드 처리해 갈수록 좁아지는 실루엣으로 트렌디한 느낌을 강조했다.

드라이-EX는 로저 페더러 등 스포츠 선수가 실제 경기 시 착용할 정도로 기능성이 뛰어나다. 특수한 입체 짜임 구조가 땀을 매우 빠르게 말려 얼룩이나 끈적임을 방지한다. 스포츠는 물론 캐주얼, 비즈니스웨어 등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일부 제품에는 재활용 페트병에서 추출한 재생 폴리에스테르 원사를 사용해 기능성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환경 보호에 기여하는 지속가능성을 더했다.

스포츠와 일상 경계를 없애는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 [사진=유니클로]
스포츠와 일상 경계를 없애는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 컬렉션. [사진=유니클로]

언제나 산뜻한 감촉을 느낄 수 있는 에어리즘은 유니클로가 섬유회와 함께 개발한 소재다. 봉제선이 없어 일상에서도 편안하게 착용 가능한 에어리즘 심리스 롱T나 여유로운 실루엣이 특징인 에어리즘 와이드팬츠처럼 캐주얼웨어로 영역을 확장한 것이 특징이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기능성 소재 개발에 대한 수십년 노하우에 기반해 일상의 다양한 움직임을 더욱 쾌적하고 자유롭게 만드는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며 “스포츠 유틸리티 웨어는 여기서 한걸음 더 나아가 한 가지 아이템으로 출퇴근부터 산책, 운동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수 있는 디자인까지 갖췄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