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 ‘삼성 제트’ 출시
상태바
삼성전자,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 ‘삼성 제트’ 출시
미세먼지 걱정 없이 먼지통 비우는 ‘청정스테이션’도 선봬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2.06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전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 ‘삼성 제트’ 신제품을 공개했다. 또 미세먼지 걱정 없이 먼지통을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는 ‘청정스테이션’을 처음 선보인다.

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 제트’는 최대 200W의 강력한 흡입력으로 미세먼지까지 빨아들이고 내부로 들어온 미세먼지가 다시 빠져나가지 않도록 99.999% 배출 차단 시스템을 채용한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이다.

또 청정스테이션은 청소기 먼지통을 비우는 과정에서도 미세먼지에 노출되지 않도록 삼성 제트 전용 먼지배출 시스템이다. ‘에어펄스’ 기술이 적용돼 먼지통을 끼우기만 하면 내부 공기압 차이를 이용해 미세먼지 날림 없이 간편하게 먼지를 배출해 준다. 먼지통을 비울 때 청정스테이션을 사용하면 미세먼지 날림을 최대 400배까지 줄여준다.

또 5중 청정 헤파 시스템을 채용해 0.3~10㎛ 크기의 미세먼지까지 99.999% 배출 차단한다. 청정스테이션에 장착된 먼지 봉투는 상부에 위치한 LED 창이 붉은색으로 변하면 교체하면 된다. 기존 삼성 제트 청소기를 구매한 소비자도 청정스테이션만 별도로 구매해 사용할 수 있다.

이밖에 통째로 물세척 가능한 먼지통과 고성능 필터 시스템은 그대로 적용하면서 브러시 기능을 업그레이드했다. 반려동물 보유 인구 1천만 시대를 맞아 새롭게 탑재한 ‘펫 브러시’는 고무와 솔이 혼합돼 소파나 카페트, 침구 등에 붙은 반려동물의 털을 효과적으로 제거한다.

물걸레 브러시는 청소용 패드가 총 4㎝ 가량 늘어나 청소 가능한 면적이 28% 확대됐고 브러시 밀착력도 높여 청소 성능이 20% 향상됐다.

또 구석 청소가 가능한 삼성 제트 물걸레 브러시의 장점을 극대화하기 위해 브러시가 가구에 부딪혀도 손상을 입히지 않도록 가구 보호 범퍼도 탑재했다.

2020년형 삼성 제트는 다음 달 초 골드·실버·민트·바이올렛 등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출고가는 색상에 따라 104만9000원에서 124만9000원이다. 청정스테이션은 화이트와 실버 2가지 색상으로 출고가는 각각 19만9000원, 24만9000원이다.

삼성전자는 제품 출시에 앞서 제품을 직접 사용해볼 수 있는 사전 체험단도 모집한다. 삼성전자 홈페이지를 통해 이달 6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응모할 수 있다.

정유진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제트는 먼지통을 비울 때마다 먼지 날림을 걱정하는 소비자 목소리까지 반영해 청정스테이션을 선보이는 등 청소 전 과정에서 소비자가 원하는 것을 반영한 제품”이라며 “삼성 제트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차원이 다른 청소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