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삼성 준법감시위를 향한 따가운 목소리
상태바
[포토] 삼성 준법감시위를 향한 따가운 목소리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2.05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삼성생명 서초빌딩에서 준법감시위원회 1차 회의가 열린 가운데 빌딩 앞에서는 삼성해고노동자 고공농성 공동대책위원회와 보험사에 대응하는 암환우 모임 등이 준법감시위를 규탄하고 책임있는 보상을 요구하는 집회를 열고 있다. 사진은 회의를 위해 입장하는 봉옥 준법감시위원과 집회 현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