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적극 유도
상태바
전남도,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적극 유도
정부 8000억 규모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프로그램’ 연계
  • 신영삼 기자
  • 승인 2020.02.0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신영삼 기자]전라남도가 정부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프로그램’과 연계해 도내 연안여객·화물 현대화를 적극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프로그램’은 노후된 연안여객·화물선박 교체를 위해 정부가 8000억원의 자금을 마련해 보증과 펀딩으로 선박현대화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5일 정부 ‘2020년 제2차 경제활력대책회의(경제장관회의)’에서 발표됐다.

이는 연안여객선을 운영 중인 해운사의 발주를 지원해 연안여객과 화물선박의 안전을 도모하고 중·소조선사의 일감 확보를 위한 것이다.

정부는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계획’ 발표 직후, 홍남기 경제부총리를 비롯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해수부장관, 금융위원장, 산업은행회장, 한국해양진흥공사장 등과 목포 연안여객터미널을 방문해 해운·조선사 간담회를 개최하고 조선·해운업체 등 관계기관과 MOU를 체결했다.

홍남기 부총리는 신규 교체가 필요한 쾌속선(뉴 돌핀호)과 차도선(조양 페리호) 등도 시찰해 “내수 선박 현대화 지원 등 해운·조선업 활력 제고와 위기 극복을 위해 정부 차원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목포고용복지센터 현장간담회에 참석해 구직자들의 취업촉진 및 생활안정 지원에 행정역량을 집중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도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와 지역경제 파급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연안여객·화물선박 현대화 프로그램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