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투코리아 ‘아이더 글로벌 상표권 인수’ 협약 맺어
상태바
케이투코리아 ‘아이더 글로벌 상표권 인수’ 협약 맺어
“10년간 성공적인 국내 사업 전개도 한 몫”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04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투코리아가 '아이더' 국내 상표권에 이어 글로벌 상표권을 획득했다.  [사진=케이투코리아]
케이투코리아가 3일 '아이더' 국내 상표권에 이어 글로벌 상표권을 획득했다. 정영훈 케이투코리아그룹 대표(오른쪽)과 라이너 피슐러 칼리다 그룹 CEO [사진=케이투코리아]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케이투코리아가 유럽 대표 패션 기업 칼리다 그룹 내 라푸마가 보유하고 있는 ‘아이더 글로벌 상표권’을 획득했다.

케이투코리아는 3일 강남구 자곡동 본사 사옥에서 아이더 글로벌 상표권 인수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정영훈 케이투코리아그룹 대표, 라이너 피슐러 칼리다 그룹 CEO 등이 참석했다.

1962년 프랑스에서 시작된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는 2006년 케이투코리아와 라이선스 계약을 맺으며 한국에 진출했다. 케이투코리아는 2009년 국내 상표권을 인수하며 10년 넘게 아이더 국내 사업을 전개해 오고 있다.

이번 글로벌 상표권 인수를 통해 아시아, 미국, 유럽 등에서 아이더 브랜드 사업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국내는 물론 글로벌을 대표하는 패션기업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아이더 관계자는 “10년간 국내에서 아이더를 아웃도어 리딩 브랜드로 성장시킨 결과가 이번 글로벌 상표권 획득에 좋은 영향을 끼친 것 같다”며 “이번 글로벌 상표권 인수를 발판으로 내수시장의 한계를 넘어 글로벌 시장을 무대로 한 단계 더 도약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