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이랜드리테일·㈜프레시지, 전남 농특산물 구매 약정
상태바
전남도·이랜드리테일·㈜프레시지, 전남 농특산물 구매 약정
  • 신영삼 기자
  • 승인 2020.02.04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는 4일 도청 정약용실에서 대형 유통업체인 이랜드리테일을 비롯해 ㈜프레시지와 농특산물 구매약정과 판로확대를 위한 500억원 규모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전라남도]
전라남도는 4일 도청 정약용실에서 대형 유통업체인 이랜드리테일을 비롯해 ㈜프레시지와 농특산물 구매약정과 판로확대를 위한 500억원 규모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전라남도]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신영삼 기자]전라남도는 4일 도청 정약용실에서 대형 유통업체인 이랜드리테일을 비롯해 프레시지와 농특산물 구매약정과 판로확대를 위한 500억원 규모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이랜드리테일, ㈜프레시지 기업체 대표 등이 참여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우리 지역의 우수한 농특산물에 대한 판로확대가 큰 숙제다”며 “전남이 친환경 농수산업의 중심인 만큼 대형유통업체와 긴밀히 협력해 지속적으로 판매를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을 체결한 이랜드리테일은 킴스클럽·NC백화점·2001아울렛·동아백화점 등 전국에 50여개 대형마트와 백화점을 운영하는 아울렛 시장 1위 유통 기업으로 전남산 농축수산물 200억원 구매약정과 농가 상생발전을 위한 투자를 진행키로 전남도와 업무협약 및 구매약정을 체결했다.

또 인천 소재 ㈜프레시지는 국내 가정간편식 1위 업체로 이마트 및 GS리테일 등 대형마트, 온라인쇼핑, 편의점 등에 밀키트 등 HMR(가정식 대체식품) 상품을 공급하는 업체로 전남에서 생산한 양파, 양배추, 버섯류 등 농산물을 연간 300억원 어치 구매키로 했다. 전남 농특산물의 고정적인 B2B(기업간 전자상거래) 판로개척으로 HMR시장 공급의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전라남도는 이번에 협약을 체결한 2개 기업과 상호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우수 농특산물 생산·공급 및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전라남도는 지난해 13개 업체와 3390억원의 구매 약정을 체결한 바 있으며, 올해도 대형 유통업체와 업무협약을 통해 중소농가의 안정적인 판매처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