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인테리어 파트너스 업체 현황 리포트 공개
상태바
집닥, 인테리어 파트너스 업체 현황 리포트 공개
  • 고선호 기자
  • 승인 2020.01.3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집닥은 파트너스 업체 가입 현황과 인테리어 시공 실적 등을 포함한 현황 리포트를 30일 공개했다.

[사진=집닥]
[사진=집닥]

이번 리포트는 집닥에 가입된 인테리어 파트너스 업체들의 플랫폼 비즈니스 효과를 객관적으로 검증시키기 위해 진행됐다.

지난 2015년 7월 론칭 이후 2019년 말까지 약 4년 6개월 동안 집닥에 가입한 파트너스는 2000여 곳이며, 인테리어 시공 중개로 발생한 거래액은 3100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집닥 파트너스 업체 가운데 상위 20곳의 전체 시공 거래액을 연도별로 비교 조사한 결과, 2018년 137억 원에서 2019년에는 227억 원으로 연간 약 65.7%가 증가했다.

특히 전년 대비 시공 거래액이 가장 많이 증가한 파트너스는 약 375.8%로 4배 가까이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집닥에 가입한 파트너스 업체의 플랫폼 평균 이용 연수는 2.3년으로 가입 연도별 분석에서는 4~5년 차 이상이 11.41%, 2~3년 차 49.83%, 1~2년 차는 38.76%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집닥은 작년 한 해 가맹점 대상 B2B 인테리어 사업 론칭함과 더불어 상가 인테리어의 지속적 의뢰 증가, 관련 업체 입점 전략을 통해 전년 대비 2019년 상업 전문 파트너스 업체 수를 2.1배 이상 증가시켰다.

박성민 집닥 대표이사는 “온라인 인테리어 고객 시장 확대와 함께 업체 경영을 돕는 서비스를 꾸준히 진행해온 결과 장기 입점 업체들도 많아지고 신규 입점을 위해 문의하는 곳도 계속 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뿐만 아니라 시공업체의 경영 편의와 환경 개선에도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 국내 인테리어 업체 관계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