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우한 폐렴’ 공포에 마스크로 꽉 찬 터미널
상태바
[포토] ‘우한 폐렴’ 공포에 마스크로 꽉 찬 터미널
  • 안경선 기자
  • 승인 2020.01.29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안경선 기자]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에 대한 감염병 위기 경보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한 가운데 29일 서울고속버스터미널 대합실에서 이용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