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나미 경보’…자메이카 해상 7.7 강진
상태바
‘쓰나미 경보’…자메이카 해상 7.7 강진
  • 박병윤 기자
  • 승인 2020.01.29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USGS 웹사이트]
[사진=USGS 웹사이트]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자메이카와 쿠바 사이 해상에서 강진이 발생하며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28일(현지시간) 오후 2시 10분경 자메이카와 쿠바 사이 해상에서 규모 7.7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자메이카 해안 도시 루세아에서 북서쪽으로 125㎞ 떨어진 해상이며, 진원의 깊이는 10㎞로 얕은 편이다. 쿠바 남동쪽 니케로에서는 140㎞ 떨어져 있다.

USGS는 당초 지진 규모를 7.3으로 발표했다 상향했으며, 이번 지진으로 진앙 인근 자메이카와 쿠바 및 케이맨 제도엔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국제쓰나미정보센터가 자메이카 해안 진원에서 반경 300㎞ 지역에 위험한 쓰나미가 발생할 수 있음을 경고했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피해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