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촬영 중 응급실…“피로 누적”
상태바
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촬영 중 응급실…“피로 누적”
  • 박병윤 기자
  • 승인 2020.01.27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배우 손예진(38)이 27일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촬영 중 피로 누적으로 병원 응급실로 향했다.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손예진은 이날 드라마 촬영장에서 몸이 잠시 안 좋아져 병원 응급실에 들러 진료를 받고 복귀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장기간 촬영하다 보니 수면 부족 등으로 몸 상태가 안 좋아진 것 같다. 쓰러져서 응급실에 들른 것은 아니고 대체휴일이라 병원 문 연 곳이 없어 응급실에 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랑의 불시착'은 동갑내기 스타 손예진과 현빈의 로맨스로 시청률과 화제성 '쌍끌이'를 하고 있으나 촬영은 충분한 여유 없이 촉박하게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달 초엔 촬영 현장 안전을 위해 일주일간 결방했고, 이번 설 연휴에도 본 방송 대신 촬영장 뒷이야기를 담은 '사랑의 불시착 스페셜-설 선물세트'를 편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