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설 맞아 애국지사 위문
상태바
허태정 대전시장, 설 맞아 애국지사 위문
23일 정완진 애국지사 댁 방문해 감사의 마음과 위문품 전달
  • 박희송 기자
  • 승인 2020.01.23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허태정 시장이 2020년 경자년 설을 앞둔 23일 오전 정완진 애국지사(93)의 자택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하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사진=대전시청]
대전시는 허태정 시장이 2020년 경자년 설을 앞둔 23일 오전 정완진 애국지사(93)의 자택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하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사진=대전시청]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대전시는 허태정 시장이 2020년 경자년 설을 앞둔 23일 오전 정완진 애국지사(93)의 자택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하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정완진 애국지사는 대구상업학교 재학 중 1943년 4월 태극단(太極團)에 가입해 항일독립운동을 했으며 정부에서 공훈을 인정해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받았다.

대전시는 올해 독립유공자 본인과 유족, 전몰‧순직군경 유족을 대상으로 하는 보훈예우수당을 신설했으며 애국지사 위문 횟수를 늘리는 등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강화에 더욱 힘쓰고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현재 우리지역의 유일한 생존 애국지사이신 정완진 지사의 정정한 모습을 뵈니 가슴이 뭉클하다”며 “앞으로도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 대한 예우에 소홀함이 없도록 살피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