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설 귀성객 졸음방지 껌씹기 캠페인 전개
상태바
롯데제과, 설 귀성객 졸음방지 껌씹기 캠페인 전개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1.23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제과]
[사진=롯데제과]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설 명절 동안 교통안전을 위해 롯데제과가 전국 휴게소를 중심으로 껌씹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롯데제과는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설 명절 교통안전 캠페인’의 일환으로 ‘졸음방지 껌씹기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롯데제과 졸음방지 껌씹기 캠페인은 명절 연휴 및 휴가철 등 차량 운행이 많아지는 시기에 맞춰 귀성객들이 운전 중 졸지 않고 안전 운전할 수 있도록 껌 등을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다. 2013년부터 8년째 지속적으로 이어진 행사로 이번 설을 기점으로 누적 혜택 인원이 약 31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졸음방지 껌씹기 캠페인은 한국도로공사 수도권본부 및 대전충남본부와 협업하여 진행되며, 휴게소를 방문한 귀성객을 대상으로 교통안전에 대한 정보 전달과 함께 롯데제과 자일리톨껌과 졸음번쩍껌을 나눠준다.

캠페인은 23일 기흥 휴게소(부산방향), 시흥 휴게소(판교방향), 죽암 휴게소(부산방향), 망향 휴게소(부산방향), 금강 휴게소(부산방향) 등 전국 주요 휴게소 13곳에서 실시한다.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졸음방지 껌씹기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함으로써 귀성객들의 안전운전을 위해 노력해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