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취약계층에 '사랑의 쌀' 기증…17년간 86톤 지원
상태바
대한항공, 취약계층에 '사랑의 쌀' 기증…17년간 86톤 지원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1.21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대한항공이 강서구 지역 취약계층 300가구에 '사랑의 쌀'을 기증했다.

대한항공은 21일 강서구청에서 강서지역 이웃들을 위한 ‘사랑의 쌀’ 기증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이날 본사가 위치한 강서구 지역 이웃들을 위해 10kg 쌀 300포를 강서구청에 기증했다. 기증된 쌀은 강서구가 선정한 지역 내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장, 장애인 등 취약계층 30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대한항공의 ‘사랑의 쌀’ 후원 행사는 2004년 시작해 올해로 17년째 이어온 대한항공의 대표적인 지역 사회공헌 활동이다. 현재까지 후원한 쌀만 86톤에 달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가 필요로하는 다양한 봉사활동과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25개의 사내봉사단에 소속된 4000여명의 직원들이 이웃 사랑을 실천하며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대한항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