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이젠 청년장병 취업에도 서포터로 나서
상태바
안양시, 이젠 청년장병 취업에도 서포터로 나서
  • 이배윤 기자
  • 승인 2020.01.21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양시]
[사진=안양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청년친화도시 안양시가 이번엔 군 장병들의 취업을 서포터 한다.

최대호 안양시장과 최진규 수도군단장이 21일 청년장병 취업활성화에 공동 노력할 것을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안양시가 밝혔다.

협약식은 수도군단 본청에서 양 기관 관계관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에 따라 안양시와 수도군단은 일자리창출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취업특강과 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 및 취업컨설팅 순회상담, 취업박람회와 같은 채용행사 등을 지원하게 된다.

특히 청년장병의 취업활성화를 위해 전역 3개월 전 장병을 대상으로 취업특강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PT면접 및 토론면접, 입사서류 클리닉 및 1:1컨설팅, 일자리매칭 취업연계서비스도 강화하기로 했다.

최대호 시장은“전역 후 취업을 고민하는 장병들에게 안정적으로 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함”이라며, 장병들을 위한 맞춤형 취업프로그램을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