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설 연휴 4일간 '비상진료대책' 추진
상태바
서초구, 설 연휴 4일간 '비상진료대책' 추진
1. 24~27 4일간, 설연휴 비상진료체계 가동
당직의료기관 41곳, 휴일지킴이약국 65곳 지정하여 운영
  • 이배윤 기자
  • 승인 2020.01.21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초구]
[사진=서초구]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설 연휴 기간인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설 연휴 비상진료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응급환자 및 일반환자 진료를 위한 비상진료대책을 추진한다.

구는 서울성모병원을 포함한 당직의료기관 41곳과 휴일지킴이약국 65곳을 지정 운영하여 진료공백 방지로 인한 구민불편을 최소화한다.

또한 서초구보건소는 연휴기간 중 정상 진료하는 의료기관 수가 작고, 환자가 많이 발생될 것으로 예상되어, 26일(일) 주간(09:00~18:00)에 1차진료(경증의 진료로서 소화불량이나 배탈등의 가벼운 소화기계 질환, 초기감기 모살 등)를 실시한다.

설 연휴 기간 중 당직의료기관 및 휴일지킴이약국은 서초구(보건소,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119 구급상황관리센터 또는 주간 보건소, 야간 구청 상황실로 연락하면 언제든지 안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