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D, 정기 임원인사 단행…첫 내부 여성임원 배출
상태바
삼성D, 정기 임원인사 단행…첫 내부 여성임원 배출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1.2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삼성디스플레이는 21일 정기 임원인사를 실시하고 부사장 3명, 전무 5명, 상무 12명, 마스터 2명, 전문위원(전무급) 1명, 전문위원(상무급) 3명 등 총 26명의 승진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인사에서 김범동, 신재호, 이청 전무가 부사장으로, 김상용, 선호, 유정근, 차기석, 최송천 상무가 전무로 승진했으며 상무 승진자는 총 12명이다.

김범동 부사장은 본사 인사팀, 신재호 부사장은 본사 경영지원실, 이청 부사장은 중소형사업부 모듈센터 소속이다. 또 김상용 전무는 중소형사업부 인사팀, 선호 전무는 대형사업부 전략마케팅팀, 유정근 전무는 중소형사업부 제조기술센터, 차기석 전무는 대형사업부 개발실, 최송천 전무는 아산·천안단지에서 근무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 여성임원 2명을 신규 발탁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그동안 외부에서 영입한 여성임원은 있었지만 내부에서 입사해 사원부터 임원까지 승진한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중소형사업부 지원팀 박향숙 상무는 원가회계/결산 전문가로 OLED 사업의 원가구조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보유, 중소형사업의 손익 개선에 기여했다. 

중소형사업부 개발실 공정개발팀 김선화 상무는 화질향상 전문가로 OLED제품의 공정최적화 및 光특성 개선을 통해 제품 경쟁력 확보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전무급 이상 고위임원 9명을 포함해 연구개발, 제조기술, 영업/마케팅 등 각 부문에서 고르게 핵심인력을 발탁했으며 특히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리더십이 검증된 여성임원 승진자 2명을 최초로 배출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