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협력사에 공사대금 500억원 조기 지급
상태바
반도건설, 협력사에 공사대금 500억원 조기 지급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1.20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반도건설이 협력사들에게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반도건설은 설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들이 자금운용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공사대금 500여억원을 설연휴 이전에 조기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반도건설은 2018년부터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했다. 설 명절을 앞두고 기성, 준공금 등 공사대금을 협력사들에게 조기 지급해 자금 부담을 덜어주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기성대금이란 완성된 정도에 따라 지급하는 공사금액을 말하며, 이번 조기 지급하는 기성대금 규모는 250여개 협력사, 공사대금 500여 억원이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반도건설의 성장은 ‘반도유보라’ 공사현장 협력사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공사대금 조기 지급 뿐만아니라 지속적으로 협력사들과 동반성장을 위한 파트너십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반도건설 권홍사 회장
반도건설 권홍사 회장. [사진=반도건설]

한편, 반도건설은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 10월 반도문화재단을 설립하고, ‘동탄역 카림애비뉴2차’에 복합문화공간 ‘아이비 라운지(Ivy Lounge)’를 개관해 미술관 및 도서관 운영, 문화공연 및 강좌, 후원사업 등 문화대중화 사업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