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관내 버스정류장에 온열의자 설치
상태바
동해시, 관내 버스정류장에 온열의자 설치
  • 어경인 기자
  • 승인 2020.01.1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시청
동해시청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동해시가 겨울철 추위에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위해 관내 버스 정류장에 온열의자를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온열의자가 있는 버스 정류장은 총 14곳으로 동해역, 동해시 공영버스터미널, 묵호중앙시장 등 교통약자 및 시민들의 버스 이용이 많은 곳에 설치됐다.

온열의자는 매년 11월부터 다음해 3월까지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가동되며 실외온도가 18℃도 이하로 내려가면 자동으로 작동해 표면온도 36~38℃를 일정하게 유지되게 된다.

권순찬 안전과장은 “어르신·장애인 등 교통약자들이 잠시나마 따뜻하게 앉아서 버스를 기다릴 수 있도록 온열의자를 마련했다”며 “시민들의 반응이 좋은 만큼 점진적으로 한파저감 시설 사업을 확대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