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초부터 쏟아지는 신차 행진…'보는 눈이 즐겁다'
상태바
연초부터 쏟아지는 신차 행진…'보는 눈이 즐겁다'
현대차 'GV80'으로 출발 신호탄
이어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공개
소형부터 대형까지 SUV 쏟아져
지난해 SUV 열풍 이어갈 듯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1.19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현대자동차, 쉐보레 등 여러 브랜드가 연초부터 새로 출시한 차들을 공개하며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대부분 모델은 지난해 국내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킨 SUV 모델이 주를 이뤘다. 높아진 SUV에 대한 소비자들의 눈높이를 만족시킬 수 있을지 기대된다.


"드디어 나왔다" 제네시스 첫 번째 SUV 'GV80' 출격


제네시스 GV80. [사진=윤진웅 기자]
제네시스 GV80. [사진=윤진웅 기자]

먼저, 현대자동차가 출발 신호탄을 쐈다. 현대차는 지난 15일 제네시스 브랜드로 첫 번째 SUV인 ‘GV80(지브이 에이티)’를 공식 출시했다. GV80는 현대차가 대형 럭셔리 SUV를 목표로 개발한 후륜구동 기반의 대형 SUV 모델이다.

제네시스는 GV80를 3.0 디젤 모델부터 출시했다. 직렬 6기통 3.0 디젤 엔진과 함께 최고 출력 278마력(PS), 최대토크 60.0kgf·m 등 동급 최고 수준의 역동적인 동력 성능을 갖췄다. 복합 연비(5인승, 2WD, 19인치 타이어 기준)는 11.8km/ℓ 다.

판매가격은 6580만원부터 시작된다. 추후 가솔린 2.5/3.5 터보 모델을 추가해 총 3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제네시스는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엔진 ▲구동방식 ▲컬러 ▲옵션 패키지 등 차량을 원하는 대로 구성할 수 있는 ‘유어 제네시스, Your Genesis)’ 시스템을 도입했다. 고객의 선택권을 확장하고 개인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아울러, GV80 구매 후 제네시스 멤버십에 가입한 고객에게 ‘프리빌리지(Privilege)’ 멤버십 프로그램을 ▲여행 ▲항공 ▲문화 ▲라이프스타일 ▲차량 관리 등 5개 영역으로 확대해 고객들에게 세심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GV80에 적용된 신기술이 눈에 띈다. ▲증강현실(AR) 내비게이션 ▲제네시스 카페이(Carpay, In-Car Payment) ▲제네시스 통합 컨트롤러(필기 인식 조작계) 등이 적용됐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소형 SUV 시장서 돌풍 예감 


한국GM은 16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트레일블레이저의 신차 출시를 열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사진=윤진웅 기자]
한국GM은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트레일블레이저를 공개,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사진=윤진웅 기자]

한국GM은 지난 16일 트레일블레이저를  공개했다.

트레일블레이저는 쉐보레 브랜드의 소형 SUV 트랙스와 중형 SUV 이쿼녹스 사이에 위치하는 차로, 젊고 감각적인 외관 디자인과 더불어 9단 자동변속기, E-터보 엔진 등의 조합으로 높은 주행성능을 자랑한다.

한국GM은 이날 트레일블레이저의 기본 모델과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RS’와 ‘액티브’ 모델까지 총 세 가지 디자인을 선보였다.

Rally Sports(랠리 스포츠)의 앞 글자를 딴 RS 모델은 레이싱카와 같은 날렵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해 스포티한 매력을 강조했다. RS 전용 18인치 등 외관은 물론 실내에도 RS 모델만의 차별화를 위한 D컷 스티어링 휠, RS 전용 계기판과 레드 스티치 장식 등 곳곳에 스포티함을 살리는 디자인을 적용했다.

액티브 모델은 오프로드 모델에 적합하게 만들었다. 외관 전면에 X자 형상의 프로텍터 디자인을 적용해 정통 SUV 특유의 거칠고 강한 이미지를 강조했으며, 하단에는 다크 티타늄 크롬 소재의 스키드플레이트와 스퀘어 타입 듀얼 머플러, 17인치 ACTIV 전용 알로이 휠과 스포츠 터레인 타이어를 적용했다. 다른 두 모델보다 전고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트레일블레이저에는 1.2리터 가솔린 E-터보 프라임 엔진과 1.35리터 가솔린 E-터보 엔진 등 두 종류의 엔진이 탑재된다. E-터보 프라임 엔진은 트레일블레이저의 LS와 LT 트림에 탑재돼 최고출력 139마력, 최대토크 22.4kg·m의 힘을 발휘한다.

프리미어 트림과 RS, 액티브 모델에 기본 적용되는 E-터보 엔진은 LT트림부터 선택할 수 있다. 최고출력 156마력, 최대토크 24.1kg·m의 성능을 갖췄다.

트레일블레이저의 가격은 ▲LS 1995만원 ▲LT 2225만원 ▲프리미어 2490만원 ▲액티브 2570만원 ▲RS 2620만원으로 책정됐다. 복합연비(전륜구동 모델 기준)는 리터당 13~13.2km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