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중앙동, ‘찾아가는 희망상담소’ 실시
상태바
여주시 중앙동, ‘찾아가는 희망상담소’ 실시
  • 김승희 기자
  • 승인 2020.01.16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송5통 한성아파트 경로당에서 ‘찾아가는 희망상담소’가 진행되고 있는 모습. [사진=여주시]
월송5통 한성아파트 경로당에서 ‘찾아가는 희망상담소’가 진행되고 있는 모습. [사진=여주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여주시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동장 박은영)는 지난 15일 월송5통(한성아파트) 경로당을 방문해 ‘찾아가는 희망상담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은 다양한 복지제도가 있어도 자격기준을 알지 못해 복지혜택을 받지 못하는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및 마을 어르신들을 위해 2016년부터 ‘찾아가는 희망상담소’를 운영해오고 있다.

중앙동 맞춤형복지팀은 기초연금, 맞춤형급여 등 복지상담 이외에도 가스경보기 설치 및 형광등 교체 등 독거어르신 3분에게 소규모 집수리를 도왔으며, 치매안심센터의 치매예방교육과 함께 방문간호 담당자는 어르신들의 혈당 및 혈압체크를 도와 어르신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2019년에는 이미용서비스 61건, 소규모집수리 23건, 치매예방교육 8회를 수행한 바 있으며, 2020년에도 월1회 중앙동 관내 경로당을 찾아가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한다.

박은영 동장은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중앙동, 행복한 중앙동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찾아가는 희망상담소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