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코리아 그랜드 세일, 물건은 싸고 쇼핑은 즐겁다
상태바
[현장] 코리아 그랜드 세일, 물건은 싸고 쇼핑은 즐겁다
새해 첫 외국인 손님맞이 쇼핑문화관광축제 개막 …2월 29일까지 45일간 진행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1.1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 개막식. [사진=한국방문위원회]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 개막식. [사진=한국방문위원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코리아그랜드세일은 다양한 민간 기업 참여로 10년을 이어 온 외래 관광객 유치 행사라는 점에서 의미 있다. 이 행사를 계기로 민관이 협력해 한국을 적극적으로 알려 외래관광객 2000만 명 시대를 열어나가겠다.”

16일 동대문 두타몰 광장에 설치된 웰컴센터 앞에서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이 개막했다. 최윤희 문화체육관광부 차관은 개막식에 참가해 행사 의미를 이같이 말했다.

개막식에는 최 차관 외에 한경아 한국방문위원회 사무국장을 비롯해 박미령 유니온페이인터내셔날 지사장, 조요만 두산유통BG 대표, 박성훈 롯데면세점 상무, 정성재 티머니 상무, 정기윤하나투어 상무, 박정하 한국관광공사 본부장, 서영길 한국관광협회중앙회 회장 등 한국방문위원회 위원사 및 참여사 관계자와 코리아그랜드세일 외국인 체험단, 외국인 관광객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개막식 시작은 미니뮤지컬 축하공연으로 문을 열었다. 이어 위원사 및 참여사 관계자가 ‘초대’와 ‘환영’ 메시지를 담은 대형 초대장을 외국인 체험단에게 전달하는 세러모니를 진행했다.

코리안 그랜드 세일 이벤트 모습. [사진=한국방문위원회]
웰컴센터에서는 코리아 그랜드 세일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사진=한국방문위원회]

리사 링(독일, 25세)씨는 “가장 관심있는 분야가 K뷰티 스킨케어”라며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의 K뷰티 프로모션에 참가하여 새로운 스킨케어 팁을 배울 것이 기대된다”며 참여 소감을 밝혔다.

2월 29일까지 45일간 진행되는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은 항공, 숙박, 쇼핑 등 1100여개가 넘는 기업이 참여하여 다양한 방한 관광의 혜택과 함께 K팝, K뷰티, K푸드, K헤리티지, K윈터 등 한국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문화 체험 프로모션을 통해 한국 관광 즐거움을 제공한다.

이날 개막식이 열린 두타몰 광장 코리아그랜드세일 웰컴센터는 매일 12시부터 20시까지 운영되며 관광안내 및 통역, 다양한 경품이벤트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