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품절남' 합류, 비연예인과 결혼
상태바
엑소 첸 '품절남' 합류, 비연예인과 결혼
  • 박병윤 기자
  • 승인 2020.01.1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소 첸. [사진=연합뉴스]
엑소 첸.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보이그룹 엑소 메인보컬 첸(본명 김종대·28)이 결혼을 발표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첸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됐다”며 “신부는 비연예인으로,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가족들 의사에 따라 결혼식 및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된다.

SM은 “앞으로도 첸은 아티스트로서 변함없이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으로 보답할 것”이라며 “첸에게 많은 축복과 축하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첸도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 리슨(Lysn)에 게재한 자필 편지에서 “저에게는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여자친구가 있다”며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또 첸은 편지 내용 중 “저에게 축복이 찾아오게 됐다”고 혼전임신 사실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로써 엑소 멤버 중 첸이 가장 먼저 유부남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엑소 첸 자필편지. [사진=SM엔터테인먼트]
엑소 첸 자필편지. [사진=SM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