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C재단, 윈터원더캠프·급식 지원 사업 실시
상태바
T&C재단, 윈터원더캠프·급식 지원 사업 실시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1.1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T&C 윈터원더캠프에 참가한 울산 지역 어린이들이 영어 뮤지컬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T&C재단]
2020 T&C 윈터원더캠프에 참가한 울산 지역 어린이들이 영어 뮤지컬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T&C재단]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재단법인 T&C재단이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경주 한화리조트와 울산도서관에서 ‘윈터원더캠프(Winter Wonder Camp)’를 개최했다.

윈터원더캠프는 울산행복한학교와 협력해 초등학교 5학년부터 예비 중학교 1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선발한 가운데, 영어뮤지컬 교육기관인 클레프키즈와 함께 진행했다.

참가 학생들은 경주 한화리조트에서 춤과 노래를 연습하며 자신의 끼를 뽐냈고, 캠프 마지막 날인 11일에는 울산도서관 대강당에서 개최된 발표회에서 5일 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선보였다. 저마다 멋진 의상을 차려 입고 ‘올림푸스 패밀리’, ‘헤어스프레이’, ‘마틸다’ 등 3편의 영어 뮤지컬 공연을 가졌다. 객석에는 300여명의 내빈들이 참석해 학생들의 공연에 아낌없는 박수와 환호로 응답했다.

‘보다 따뜻한 공감사회를 위한 인재 양성과 플랫폼 구축’이라는 비전 아래 활발한 교육, 장학, 복지, 학술연구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T&C재단은 지역 간 교육 불평등 해소에 기여하기 위해 매 방학마다 다채로운 테마의 교육 캠프를 개최한다.

매년 겨울방학 기간에 진행되는 ‘윈터원더캠프(Winter Wonder Camp)’에서는 아이들이 양질의 영어 뮤지컬 교육을 경험함으로써 영어에 대한 흥미와 자신감을 쌓도록 지원한며. 동시에 방학으로 인해 급식이 중단된 어린이를 위해 ‘급식 지원 사업’을 전개한다. 올해는 울산 지역 아동을 대상으로 ‘윈터원더캠프’와 ‘급식 지원 사업’을 실시했다.

T&C재단은 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인 행복얼라이언스의 멤버사로도 참여 중에 있다. 울산광역시청과 협업해 방학 중 끼니를 걱정해야 하는 아이들에게 양질의 도시락을 제공하는 ‘급식 지원 사업’을 개학 전까지 진행한다. ‘행복도시락 울산점’이 위생과 영양품질을 향상시킨 도시락의 조리, 포장, 배달까지 맡았다. 2018년 충청남도, 2019년 강원·전라도 지역에 이어 2020년 겨울방학에는 18개의 울산광역시 소재 지역아동센터 아동에게 도시락을 제공해 총 1805명의 아동을 지원했다.

지난 3년 동안 총 80여 명의 장학생을 장기적으로 양성한 T&C재단은 앞으로도 공감 인재 양성을 위해 아동·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장학, 복지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