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영 시인 『비시시첩(比詩詩帖), 촛불의 꿈』 발간… 오는 11일 북콘서트 개최
상태바
김문영 시인 『비시시첩(比詩詩帖), 촛불의 꿈』 발간… 오는 11일 북콘서트 개최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1.07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미디어피아]
[사진제공=미디어피아]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김문영 시인 신작 발간 기념 북콘서트가 오는 11일 ‘동자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도서출판 다시문학과 SW아트컴퍼니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김 시인은 충북 제천 출생으로 중앙대학교 문예창작학과와 동 대학교 신문방송대학원을 졸업했다. 이후 <일요신문> <민주일보> <문화일보> 등에서 기자 생활을 했고, 현재는 미디어피아 대표로 재직하며 여러 매체에 칼럼과 시를 연재하고 있다.

이번 북콘서트는 김홍국 정치평론가(시인)의 사회로 진행된다. 민병두 국회정무위원장(더불어민주당 동대문을)과 다시문학 편집 주간, 윤한로 시인의 축사에 이어 『비시시첩·촛불의꿈』 4부(서정·성찰·귀촌·촛불 시첩) 구성에 따라 진행된다. 1부 서정 시첩 대표 시로 「고향무정」, 2부 성찰 시첩 대표 시로 「사는 동안」, 3부 귀촌 시첩 대표 시로는 「고구마를 캐면서」를 낭독한다. 마지막 4부, 촛불 시첩의 대표 시로 「촛불2– 겨울, 공화국에 내리는 비」를 낭독한다. 

시 낭독 외에도 다양한 부대 행사가 준비돼 있다. SW아트컴퍼니 소속 아티스트인 소프라노 박소은, 바리톤 김성일, 플루트 오아라, 피아노 장윤진이 함께하며 성용원 SW아트컴퍼니 대표가 작곡과 피아노로 협연한다. 장윤진 피아니스트는 쇼팽 발라드 4번을 연주하며, 박소은 소프라노는 동심초와 불처럼 뜨거운 내 입술의 키스를, 김성일 바리톤은 청산에 살리라와 나는 거리의 만물박사를 성용원 대표의 피아노에 맞춰 노래한다. 오아라 플루티스트와 장윤진 피아니스트는 파반느 센티멘탈을 협연한다. 

김 시인은 “이번 북콘서트는 적폐 청산과 평화, 번영, 통일을 이루기 위한 하나의 작은 몸짓이다. 작은 몸짓들이 모이고 또 모이면 마침내 ‘촛불의 꿈’은 이뤄지리라 믿는다. 꿈을 이루기 위한 소중한 자리에 초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