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연예대상 물갈이 해야 한다" 일침
상태바
김구라 "연예대상 물갈이 해야 한다" 일침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2.29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구라.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연예대상 후보에 오른 것과 관련해 "납득이 안 된다. 연예대상이 물갈이를 해야 한다"고 일침했다.

김구라는 28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프리즘 타워에서 열린 ‘2019 SBS 연예대상’에 참석해 MC 김성주와 인터뷰를 나누면서 "내가 납득이 안되는데 시청자들이 납득이 될까 싶다"며 "대상 후보가 돼 기쁘지만 복잡한 감정으로 2시간을 앉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연예대상은 이제 물갈이를 해야 한다. 5년, 10년 된 국민 프로그램이 많아서 돌려먹기식으로 상을 받고 있다”면서 "쓰잘데기 없는 사람 빼고, 신동엽, 백종원, 유재석 정도만 대상 후보를 하는 게 긴장감이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나하고 서장훈은 왜 앉아있냐. 대상 후보 8명 뽑아놓고 콘텐츠 없이 개인기로 1~2시간 때우는 거 하면 안된다. 3사 본부장이 만나 이야기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구라는 또 '동상이몽2'로 우수 프로그램상을 대리 수상한 것에 대해 "내가 대표로 받았는데 내가 받을 만한 게 아니다. 제작진, 부부들이 애쓰는 프로그램이다. 나는 무대에 상을 받으러 나가는 것 자체가 말이 안 된다"고 했다.

한편, 이날 'SBS 연예대상'의 대상은 유재석이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