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규현, 조커로 완벽 변신…뮤지컬 ‘웃는 남자’ 앞두고 운명적 만남 화제
상태바
슈주 규현, 조커로 완벽 변신…뮤지컬 ‘웃는 남자’ 앞두고 운명적 만남 화제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2.28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사진=tvN]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슈퍼주니어 규현이 tvN ‘신서유기7’에서 조커 연기를 완벽 소화해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규현은 내년 1월 뮤지컬 ‘웃는 남자’ 무대에서 선보일 모습에 기대를 더했다.

27일 방송된 ‘신서유기7’ 시네마 특집에서 규현은 영화 캐릭터 중 조커 분장에 도전했다. 

군 복무 이후 3년 만의 뮤지컬 무대 복귀작인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에서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 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규현에겐 운명적인 선택이었다. 

이날 방송에서 규현은 얼굴 분장과 의상, 헤어스타일까지 재치있게 조커 변신에 성공했다. ‘웃는 남자’ 그윈플렌 캐릭터를 떠올리며 다양한 캐릭터 중에서도 특히나 조커 분장에 이끌렸던 규현은 쉬는 시간 틈틈이 ‘웃는 남자’의 대사를 연습하며 뮤지컬 무대에 대한 애정과 노력을 드러냈다. 

또 ‘신서유기7’ 듀엣 가요제에서 보여준 규현만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깊은 감정을 표현하는 디테일은 ‘웃는 남자’ 무대에서 펼쳐질 규현의 독보적인 실력을 기대케 했다.
앞서 24일에는 규현이 부른 뮤지컬 ‘웃는 남자’의 대표 넘버 중 하나인 ‘그 눈을 떠’ 뮤직비디오가 공개되면서 더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규현이 출연하는 세기의 문호 빅토르 위고의 명작 소설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 ‘웃는 남자’는 신분 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을 배경으로 끔찍한 괴물의 얼굴을 하고 있지만 순수한 마음을 가진 그윈플렌의 여정을 따라 정의와 인간성이 무너진 세태를 비판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의 가치에 대해 깊이 있게 조명한 작품이다.

뮤지컬 ‘웃는 남자’는 1월 9일부터 3월 1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