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변’ 쏟아진 NBA 성탄절 매치…필라델피아·보스턴·골든스테이트 승리
상태바
‘이변’ 쏟아진 NBA 성탄절 매치…필라델피아·보스턴·골든스테이트 승리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2.26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야니스 아데토쿤보(밀워키 벅스, 왼쪽)가 조엘 엠비드(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 덩크슛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전 세계 농구팬들이 기다려온 2019-2020 미국프로농구(NBA) 크리스마스 매치에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 보스턴 셀틱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팬들에게 귀중한 승리를 안기며 화답했다.

26일(현지 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웰스파고 센터에서 열린 성탄절 매치에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가 밀워키 벅스와의 홈경기에서 121-109로 승리했다.

필라델피아는 조엘 엠비드(센터)가 31득점 11리바운드를 기록하면서 승리 발판을 마련했다. 여기에 지난 시즌 MVP이자 올 시즌 평균 30.5득점을 기록 중인 야니스 아데토쿤보(포워드)를 18득점만을 내주면서 틀어막는데 성공했다.

밀워키는 크리스 미들턴(포워드)이 31득점 8리바운드로 분전했지만, 필라델피아 벤 시몬스(가드)가 15득점 14어시스트로 팀 공격을 뒷받침하면서 승리를 이끌어냈다.

보스턴 셀틱스는 지난 시즌 NBA 챔피언인 토론토 랩터스 적진에서 118-102로 승리하며 5연승을 달성, 동부 컨퍼런스 2위를 질주했다.

보스턴은 주전 5인방이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하면서 최근 물 오른 공격력을 뿜어냈다. 제일런 브라운(가드)과 카일 워커(가드)가 각각 30득점, 22득점을 쏘아 올리며 토론토 내외각을 공략했다.

토론토는 프레드 밴블릿(가드)이 27득점을 올렸지만, 패트릭 맥카우(가드)와 O.G. 아누노비(포워드)가 크게 부진하면서 패배했다.

한편, ‘다이나믹 듀오’ 제임스 하든(가드)과 러셀 웨스트브룩(가드)이 건제한 휴스턴 로켓츠는 서부리그 꼴찌인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에게 불의의 일격을 맞으며 팬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캘리포니아 샌프란시스코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휴스턴 로켓츠간 경기에서는 홈팬들 등원에 힘입은 골든스테이트가 116-104로 승리하며 3연승했다.

하든과 웨스트브룩이 총합 54득점을 올리면서 휴스턴 공격을 이끌었지만, 골든스테이트는 디안젤로 러셀(가드), 드레이먼드 그린(포워드), 데미언 리(가드) 3명의 주전이 20득점 이상을 올리면서 맞불을 놨다. 

벤치에서도 휴스턴은 15득점밖에 지원받지 못한 반면, 골든스테이트는 26득점을 올리며 백코트 싸움에서도 우위를 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