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세 이상 고객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일괄 캐시백 전환
상태바
65세 이상 고객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일괄 캐시백 전환
약 2만명 혜택…5억원 규모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12.26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우정사업본부는 체크카드 포인트 사용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해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총 5억원을 일괄 캐시백으로 전환해 고객의 통장으로 입금해준다.

26일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65세 이상 고객 중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보유금액이 높은 순으로 약 2만 명이 현금으로 받게된다.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는 유효기간이 없어 시간이 경과해도 소멸되지 않지만 사용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해 현금으로 입금해준다. 1포인트는 1원으로 현금 전환된다.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는 우편물발송, 우체국쇼핑뿐 아니라 극장, 편의점등에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고 ‘우체국스마트뱅킹(우스뱅)’을 이용해 자선단체 기부도 할 수 있다.

매년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기부로 사회소외계층을 위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올해 4월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의 저소득 아동가구 지원을 위해 한국에너지재단에 포인트 기부형 ‘파트너 법인카드’의 적립 포인트로 3천만 원을 기부했다.

9월부터 11월까지는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사랑나눔 캠페인’도 열었다. 캠페인으로 모인 약 9백만원의 포인트는 자선·구호단체를 통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원됐다.

박종석 우정사업본부장은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가 연말 따뜻한 나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누구나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사용처를 확대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