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스파오×펭수 10분만에 완판 ‘그 파자마’ 1월초 재입고
상태바
[포토] 스파오×펭수 10분만에 완판 ‘그 파자마’ 1월초 재입고
무신사서 맨투매·반팔티셔츠·수면바지 판매 …3시간만에 전 상품 완판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12.2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펭수 파자마가 판매 개시 10분만에 완판됐다. 이 수면바지는 1월 초 재입고 될 예정이다.

SPA(의류기획·디자인, 생산·제조, 유통·판매 일원화) 브랜드 스파오는 20일 낮 12시 공개한 펭수 협업 파자마가 10분만에 완판됐다고 이날 밝혔다.

아울러 이랜드몰과 무신사에서 한정 판매한 맨투맨과 반팔 티 등 총 11종이 오후 3시 기준 모두 완판됐다.

스파오에 따르면 판매 개시 당시 이랜드몰 홈페이지 대기 시간이 20분 이상, 대기 고객이 5500명 이상 발생하며 2분 만에 구매금액별 사은품이 전부 소진됐다.

무신사에서 발매된 ‘남극유치원 맨투맨’도 500장 한정에 1만 명 이상 고객이 몰렸다.

스파오 관계자는 “10분 만에 단일 품목 모든 스타일, 모든 색상 완판은 컬래버레이션 상품 중 처음이며, 또한 글로벌 캐릭터도 압도하는 인기”라며 “품절된 상품은 1월 초 다시 만나볼 수 있으며 2월에 준비하고 있는 의류와 잡화류 상품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