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올 한해 과수 매출 5천억원 돌파·샤인머스켓 인기 높아
상태바
경상북도, 올 한해 과수 매출 5천억원 돌파·샤인머스켓 인기 높아
19일, 산지유통 총괄평가회 열고 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박차
  • 남동락 기자
  • 승인 2019.12.19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농산물 산지유통 총괄평가회[사진=경북도]
경북 농산물 산지유통 총괄평가회[사진=경북도]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경상북도는 19일 경주에서 열린 농산물 산지유통총괄 평가회를 열고 올해 역점적으로 추진한 과수통합마케팅 사업에 큰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올해 11월 기준 과수 통합마케팅 판매액은 5,021억원으로 처음 사업을 시작한 2014년 1,324억원 대비 약 3.8배 정도 증가하여 연평균 75%의 가파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판매 물량도 194천톤으로 2014년 68천톤 대비 2.9배 정도 증가하여 통합마케팅사업이 궤도에 안정적으로 정착한 것으로 평가됐다.

통합마케팅은 기존 농협 등 산지유통 조직이 개별적으로 하던 마케팅을 시군단위로 통합하여 규모화된 물량으로 신규시장을 개척하고 유통조직별 시장분할, 물량분산 등을 통해 지나친 가격경쟁과 홍수출하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통합마케팅에 참여한 산지유통조직의 추가수취 가격도 kg당 509원 정도 높은 것으로 나타나 농업인이 관행적으로 도매시장 등에 직접 판매하는 것보다 992억원을 추가 수취하여 통합마케팅이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통합마케팅 사업의 구심체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과수 통합브랜드 ‘daily’ 도 11월 현재 622억원의 매출을 올려 사업 시행연도인 2016년 214억원 대비 290%이상 성장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경북도에서 육성하고 있는 과수 통합브랜드 ‘daily’는 사과, 복숭아, 자두, 포도를 대상으로 도내 16개 시·군 50개 산지유통센터에서 공동선별을 통해 품목별 상위 50%이상 되는 상품만 브랜드로 출하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선풍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샤인머스캣 포도의 해외 프리미엄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중국, 태국 등 동남아시아 지역의 농식품 바이어를 초청하는 팸투어를 실시했으며 CJ프레시웨이와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중국내 브랜드 마케팅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외에도 과수 성출하기 농업인의 출하대기시간을 줄여주기 위해 시작한 공판장 출하예약제에 5개 시군 429농가가 참여하여 산지유통조직의 계통출하 시스템을 더욱 강화했으며 농업인 편의와 복리증진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 되었다.

김종수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통합마케팅사업을 통해 농가소득이 증대되는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농산물 유통구조 개선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