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2억8천만원 상당 장학금 특성화고에 전달
상태바
예탁결제원, 2억8천만원 상당 장학금 특성화고에 전달
  • 이상헌 기자
  • 승인 2019.12.1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이 2019년 성과연계형 장학금 전달식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사진=한국예탁결제원]
16일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이 2019년 성과연계형 장학금 전달식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한국예탁결제원 나눔재단은 2019년 성과연계형 장학사업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특성화고와 고등학생에 총 2억8000만원의 학교발전기금과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성과연계형 장학사업은 전국 특성화고등학교 재학생에게 경제금융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관련 인증시험 성적에 따라 학생 및 소속 학교에 장학금과 학교발전기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성과연계형 장학사업에는 49개 특성화고와 355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최우수학생(2명)에게 150만원, 각 학교별 우수학생(49명)에게 100만원, 그 외의 참가학생에게는 성적에 따라 60~15만원의 장학금이 각각 수여됐다. 또한, 최우수학교(2개)에는 각 500만원, 우수학교(5개)와 성과향상학교(2개)에는 각 300만원,  그 외의 참가학교에는 각 200만원의 학교발전기금이 전달됐다.

예탁결제원 나눔재단은, 올해로 6년째를 맞이하는 성과연계형 장학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174개 특성화고, 1520명의 학생에게 11억3천만원의 장학금과 학교발전기금을 전달해왔다.

이병래 나눔재단 이사장은 "예탁결제원의 장학사업이 전문 직업인 양성을 위한 특성화고의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우리나라 미래 자본시장을 선도할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