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브, 2019 가장 사랑받은 VOD ‘나 혼자 산다’
상태바
웨이브, 2019 가장 사랑받은 VOD ‘나 혼자 산다’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12.17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콘텐츠웨이브]
[사진=콘텐츠웨이브]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MBC 금요일 예능 ‘나 혼자 산다’가 올해 웨이브에서 가장 많이 시청한 프로그램으로 집계됐다. 드라마는 올 하반기 열풍을 일으킨 ‘동백꽃 필 무렵’이 차지했다. 가장 많이 구매한 영화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었다.

웨이브는 지난 1월부터 11월 말까지 VOD(다시보기) 시청시간을 분석해 ‘2019 웨이브 차트’를 17일 발표했다.

올해 웨이브에서 가장 많이 시청한 VOD는 ‘나 혼자 산다’가 차지했다. 나 혼자 산다는 2017년 연간 순위 4위로 출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다 시청 프로그램으로 기록됐다. 이어 ‘런닝맨’ ‘무한도전’ ‘아는형님’ ‘미운 우리 새끼’ 등이 수위를 차지했다. 예능 Top10 대부분 지상파방송 프로그램들이 차지한 가운데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이 9위로 신규 진입해 눈길을 끌었다.

올해 드라마부문은 ‘동백이’의 해였다. 신드롬을 만들어낸 ‘동백꽃 필 무렵’이 드라마 중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전체적으로 드라마 시청량은 지상파 강세가 확연했다. 올 상반기 최고 이슈를 만든 JTBC ‘스카이 캐슬’과 ‘멜로가 체질’을 제외하고 10위권 모두 지상파가 채웠다.

올해 방영작품을 제외한 구작 중에서는 ‘태양의 후예’ ‘검법남녀 시즌1’ ‘상속자들’ ‘육룡이 나르샤’ ‘질투의 화신’ ‘별에서 온 그대’ 등이 가장 많은 시청량을 보였다. 복고 드라마 열풍에 힘입어 ‘야인시대’ ‘태조왕건’ ‘대장금’ ‘순풍 산부인과’ ‘보고 또 보고’ 등 90~2000년대 작품들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웨이브에서 가장 많이 시청한 미국 드라마는 디즈니 ‘세이렌 시즌1’이 차지했다. 세이렌은 웨이브가 국내 최초공개한 시리즈로 9월 오픈했음에도 올해 가장 많은 시청량을 기록했다.이외에도 ‘크리미널 마인드’ ‘그레이 아나토미’ ‘워킹 데드’ 시리즈들이 꾸준한 시청량을 보이며 차트를 차지했다.

웨이브 월정액 이용자에게 무료 제공되는 ‘웨이비(wavvie)’ 영화 중 최고 인기작품은 ‘신세계’로 나타났다.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 ‘말레피센트’ ‘겨울왕국’을 제외하고 10위 권 내에 국내 영화가 대거 포진했다. 개별 구매 영화는 ‘마블’ 작품들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최다 구매영화로 나타났으며 ‘50가지 그림자: 해방’ ‘알라딘’이 순위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