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대구 ‘대명6동 44구역 재건축사업’ 수주
상태바
SK건설, 대구 ‘대명6동 44구역 재건축사업’ 수주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12.16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SK건설은 대구 ‘대명6동 44구역 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사업은 대구시 남구 대명동 1111번지 일대에 지하3층~지상39층, 10개 동 총 1002가구 규모의 아파트 및 근린생활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2021년 하반기 착공 및 분양, 2024년 하반기 입주예정이다.

SK건설은 포스코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 사업에 참여했다. 총 도급액은 2483억원 규모다.

사업지는 대구지하철1호선 대명역과 서부정류장역에 인접한 더블역세권으로 지역 내 이동이 편리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서부시외버스터미널(서부정류장)도 가깝다.

SK건설 관계자는 “대명6동 44구역은 교통∙생활인프라 등 뛰어난 입지여건을 갖춘 곳”이라며 “SK건설과 포스코건설의 풍부한 사업경험과 우수한 시공능력을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사진=SK건설]
[사진=SK건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