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16일부터 ‘설 선물 예약 판매’ 실시
상태바
신세계百, 16일부터 ‘설 선물 예약 판매’ 실시
  • 윤현종 기자
  • 승인 2019.12.1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백화점 본점 전경. [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본점 전경. [사진=신세계백화점]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16일부터 1월 5일까지 3주 간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예약 판매 품목은 배·사과·곶감·샤인머스켓 등 농산 40품목, 한우 등 축산 33품목, 굴비·갈치·전복 등 수산 30품목, 건강식품 52품목, 와인 39품목 등 지난 설보다 15품목을 늘린 총 265여개를 선보인다. 정상가격 대비 최대 65% 가량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고, 전국 어디나 원하는 날짜에 배송 받을 수 있다.

명절 최고 인기 상품으로 꼽히는 △한우는 5~10% △굴비는 최대 30% △청과는 5~10% △곶감·건과는 15~20% △와인은 최대 65% △건강식품은 20~50% 할인 적용했다.

최원준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은 "보다 합리적으로 명절선물을 준비하기 위해 예약판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해마다 늘어나고 있다"며 "올 설에는 한우, 굴비 등 인기 상품들을 대거 늘려 명절 선물 선택의 폭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