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봉담읍 불법방치폐기물 8550톤 행정대집행 시작
상태바
화성시, 봉담읍 불법방치폐기물 8550톤 행정대집행 시작
  • 이배윤 기자
  • 승인 2019.12.1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화성시]
[사진=화성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화성시가 봉담읍 세곡리에 불법 적치된 방치폐기물의 행정대집행을 시작했다.

세곡리 산75번지 일대에 방치된 약 8,550톤가량의 방치폐기물은 그동안 침출수 발생 등 환경오염 우려가 지속적으로 제기돼왔다.

이에 시는 2018년부터 폐기물처리업자 고발 및 행정처분을 진행해왔으며, 처리가 지연됨에 따라 지난달 직접 5개 위탁처리업체와 계약을 체결하고 9일 첫 삽을 떴다.

폐기물은 내년 2월 중순까지 전량 처리될 예정이며, 국·도비 15억원을 포함 총 21.4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폐기물처리를 완료한 후 구상권 청구를 통해 폐기물 처리비용을 토지소유주 및 행위자 등에 징수할 방침이다.

이병열 환경사업소장은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폐기물을 우선 처리하는데 집중할 것”이라며, “끝까지 책임소재를 밝히고, 더 이상의 폐기물 관련 불법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