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산업단지 영세기업 환경관리 노하우 전수
상태바
인천시, 산업단지 영세기업 환경관리 노하우 전수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12.1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광역시는 산업단지 내 영세기업 등 기술력이 미약한 사업장에 대하여 경험이 풍부한 민간 전문가의 기술 지원을 통해 환경관리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술 지원은 12월 10일부터 11일까지 2일간 기술지원반을 구성하여 환경관리 기술력이 미약한 사업장을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기술지원반은 민간 전문가 6명과 담당 공무원 6명이 4인/1조 3개 반으로 구성되며 현장 경력 10년 이상의 환경기술 인력을 인천광역시 환경관리우수기업협의회와 인천도금협회 등에 민간 전문가를 추천받아 현장 맞춤형 관리기술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으로는 올해 환경 관련법 위반 사업장 및 환경 민원 발생 사업장과 환경관리 영세기업 20개 기업체가 선정되었으며, 주요 위반사항은 수질오염물질 배출허용기준 초과, 대기오염방지시설 미가동과 훼손 방치 등이다.

지원 방법은 민간 전문가가 영세기업을 현장 방문하여 환경시설 및 운영관리사항을 확인하고 기술진단을 통해 환경관리 문제점 및 원인 분석을 도출한 후 해결방안을 모색한다.

또한 사후에도 환경 개선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기업환경멘토링제 운영과 연계하여 영세기업과 환경관리 우수기업의 지속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한편 기술지원 현장 방문 시 지원 대상 사업장의 위반사항을 발견할 때에는 환경 관련법 적용을 배제할 계획이나, 고의적 또는 중대한 환경오염행위가 확인되는 경우를 제외하고 즉시 시정토록 계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