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종합청렴도 2등급'으로 수직상승...5년 만에 두 계단 껑충
상태바
안양시, '종합청렴도 2등급'으로 수직상승...5년 만에 두 계단 껑충
최대호시장, 최고수준에 도달하도록 최선을 다할것
  • 이배윤 기자
  • 승인 2019.12.10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렴골든벨. [사진=안양시]
청렴골든벨. [사진=안양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안양시가 5년 만에 청렴도 2등급 자리를 되찾았다.

시는 9일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2019년도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2등급을 통보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청렴도 결과는 지난해 4등급에서 두 단계나 뛰어넘는 수직 상승한 것이어서 괄목할 만한 소식이 아닐 수 없다.

공공기관 청렴도는 청렴수준을 진단, 부패취약 분야에 대한 자전적 개선의지를 이끌어내기 위함으로 국민권익위원회가 전국 지자체를 포함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매년 실시한다.

이번 청렴도 측정은 지난해 7월부터 금년 6월까지 한 해 동안 추진한 업무처리의 투명성, 금품과 향응 관련 연루여부, 조직문화, 부패방지제도, 인사 및 예산집행 실태, 업무지시의 공정성 등이 핵심이 됐다.

시는 이 모든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결국 8.19라는 높은 점수로 종합청렴도 2등급에 올라섰다.

부패방지 청렴교육. [사진=안양시]
부패방지 청렴교육. [사진=안양시]
청렴다짐(평촌동). [사진=안양시]
청렴다짐(평촌동). [사진=안양시]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청렴교육과 조직의 부패위험성 진단,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청렴취약분야 보완 및 개선, 청렴성 활성화를 위한‘청렴마일리지제’운영 등이 노력의 결과로 나타난 것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직원들이 각자의 위치에서 성실히 임한 덕분이라며, 결과에 만족하기보다는 아직도 미진한 분야를 보완해 최고 수준에 올라설 수 있도록 더 분발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