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빅데이터 효율적 활용 기반 의사결정시스템' 구축 완료
상태바
남양주시, '빅데이터 효율적 활용 기반 의사결정시스템' 구축 완료
  • 이배윤 기자
  • 승인 2019.12.10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남양주시]
[사진=남양주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객관적 데이터에 기반한 과학적 행정체계 수립을 위한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지난 5일 행정기획실장 주재로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존 빅데이터 분석시스템의 문제점인 한 달 이상의 분석소요시간, 지속적인 데이터 현행화의 어려움 및 관련기술 대부분을 용역업체에 의존하는 부분을 개선하여 4차 산업혁명의 주요 기술인 빅데이터를 행정에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시는 데이터 기반 의사결정시스템으로 민원, 교통, 보건, 주차 등 다양한 내부 행정시스템 100여종의 데이터와 공공데이터포털 등 외부기관 3곳의 총 300여종의 데이터를 자동 수집, 저장 및 분석 가능한 통합분석체계를 구축함으로써 행정정책 수립과정에서 요구하는 다양한 데이터 분석 수요에 빠르고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분석 환경이 구축됐다고 밝혔다.  

우상현 행정기획실장은 “많은 사람들에게 어렵고 낯선 용어인 빅데이터를 쉽고 친숙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데이터 기반 행정 사례를 발굴하고 이를 교육 및 홍보함으로써 과학적인 데이터에 근거한 신뢰행정을 구현하는 남양주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