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디엑스, 디지털 기술 활용해 지역문제 해결 나선다
상태바
펀디엑스, 디지털 기술 활용해 지역문제 해결 나선다
크립토제주 파트너사로 가치더함 프로젝트 참여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12.10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2019 블록체인 인 제주 컨퍼런스'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왼쪽 세번째)와 펀디엑스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펀디엑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싱가포르 기반 블록체인 개발사 펀디엑스는 크립토제주의 파트너사로 가치더함 프로젝트에 참여한다고 10일 밝혔다. 

크립토제주는 제주도와 제주테크노파크가 추진하는 가치더함 프로젝트에 선정돼 지역문제에 대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해결 방안을 제시한다.

9일 제주도가 주최하는 2019 블록체인 인 제주 컨퍼런스에서 원희룡 제주지사는 행사에서 축사를 전하고 크립토제주와 펀디엑스의 부스에 방문해 결제 디바이스인 엑스포스와 NFC 카드 엑스패스 사용을 경험했다. 

크립토제주는 지역 커뮤니티 중심의 블록체인 적용 사례에 대해 발표하고 펀디엑스의 블록체인 결제 디바이스인 엑스포스를 활용해 시연했다.

‘나의 제주사랑법 - 블록체인 텀블러 사용’으로 QR코드가 찍힌 텀블러를 고객에게 제공해 일회용품을 줄이는 목적을 가진다. 텀블러 사용자에게 환경보호에 얼마나 큰 영향을 주는지 시각화해 보여주고 가맹점에 따라 보상코인을 적립하고 다양한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펀디엑스의 엑스포스를 통해 QR코드를 인식하고 토큰을 적립하여 텀블러 사용 횟수를 체크할 수 있다. 해당 카페는 가치더함 참여 인증마크를 제공할 예정이다. 내년 1월 테스트 기간을 거쳐 2월부터 3월까지 제주시의 약 20개 카페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크립토제주 담당자는 “이러한 사업들을 기반으로 지속성과 확장성을 위한 아키텍처를 마련하고 DID와 인터체인 솔루션을 중심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펀디엑스와 함께 블록체인 생태계 마련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며 단순 교환가치로써 블록체인을 넘어 사용가치로써 블록체인을 지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