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속 그 곳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추억과 정취 가득
상태바
영화속 그 곳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추억과 정취 가득
영동군, 7일 양산 송호관광지 일원에서 500여명의 군민·관광객 참여…힐링과 낭만의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걷기축제' 성료
  • 박희송 기자
  • 승인 2019.12.08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영동군은 힐링과 낭만의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걷기축제'가 양산 송호관광지 일원에서 7일 성황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사진=영동군청]
충북 영동군은 힐링과 낭만의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걷기축제'가 양산 송호관광지 일원에서 7일 성황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사진=영동군청]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충북 영동군은 힐링과 낭만의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걷기축제’가 양산 송호관광지 일원에서 7일 성황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이 둘레길 걷기축제는 ‘Good Air City(맑은 공기 모범도시) 선정 1주년을 기념해 영동군이 주최·주관하고 (사)세계맑은공기연맹과 (사)한국공기청정협회 후원으로 이뤄졌다.

500여명의 군민과 관광객이 참여해 강선대, 여의정, 용암, 함벽정, 봉황대 등 양산팔경의 비경을 둘러보녀 천혜의 절경과 맑은 공기를 만끽했다.

지난 11월 한국관광공사가 영화, 드라마 속 걷기여행길로 선정한 바 있는 6㎞ 코스의 금강둘레길을 걸으며 ‘소나기’와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촬영지를 찾아 사진에 담는 등 특별한 추억을 만들었다.

충북 영동군은 힐링과 낭만의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걷기축제'가 양산 송호관광지 일원에서 7일 성황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사진=영동군청]
충북 영동군은 힐링과 낭만의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걷기축제'가 양산 송호관광지 일원에서 7일 성황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사진=영동군청]

군 관계자는 “푸른하늘과 맑은공기가 어우러진 특별한 행사였다”며 “언제든 이곳 양산팔경 금강둘레길을 찾아 특별한 정취와 낭만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