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전남도당, 소속 의원 일탈행위 사과·엄벌 약속
상태바
민주 전남도당, 소속 의원 일탈행위 사과·엄벌 약속
  • 신영삼 기자
  • 승인 2019.12.07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신영삼 기자]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당이 소속 지방의원들의 일탈행위에 대해 사과하고, 엄벌을 약속했다.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은 6일 입장문을 통해 “전남지역 지방의원 등의 이해충돌 금지 의무 위반, 욕설 난투극, 황제 예방접종 의혹 등 일탈행위가 잇따르고 있어 도민·당원 여러분께 송구하고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은 지방의원들의 일탈행위에 대해 깊은 유감의 뜻을 전하며, 재발 방지를 위해 뼈를 깎는 자정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또 “해당 의원들에 대한 징계 청원 시 예외없는 엄정 처벌 원칙을 적용할 것”이라며 “후보 검증 및 공천 과정에서 부정·비리 연루 후보들에 대한 선출직 공직자 평가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은 “당원 교육연수를 강화해 당 윤리규범 준수 및 실천에 노력하겠다”면서 “도민·당원의 사랑을 받는 더불어민주당으로 다시 태어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