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원물 가득 ‘초에너지바’, ‘초단백질바’ 출시
상태바
롯데제과, 원물 가득 ‘초에너지바’, ‘초단백질바’ 출시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12.05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제과]
[사진=롯데제과]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견과류로 만든 에너지바를 롯데제과에서 출시했다.

롯데제과가 견과류 등 원물이 가득 들어간 뉴트리션바, 초에너지바와 초단백질바를 선보였다고 5일 밝혔다.

초에너지바는 땅콩‧호박씨 등의 견과류에 크랜베리‧사과 등 말린 과일과 현미 등 곡물을 가득 담아 원물이 51% 이상 함유된 고농축 뉴트리션바다. 각종 비타민과 칼슘 및 타우린이 들어 있어 영영가도 높다. 가격은 1200원(40g)이다.

또 초단백질바는 달걀 2개에 맞먹는 12g의 단백질이 함유되어 있다. 초콜릿과 함께 블랙쿠키칩을 사용하여 다소 느끼할 수 있는 단백질바의 맛을 개선한 제품이다. 가격은 1500원(50g)이다.

두제품은 달콤한 초콜릿과 쫀득한 식감이 어우러져 기존 건강식으로만 치부되던 뉴트리션바의 맛을 한단계 업그레이드한 제품이다. 땅콩 등 견과류와 곡물류가 함께 들어있어 씹는 맛도 좋다.

초에너지바와 초단백질바는 요가‧헬스 등을 하면서 간편하게 영양을 섭취 보충하거나 다이어트로 식단을 조절하는 이들을 위한 제품으로, 점차 커지는 뉴트리션바 시장을 겨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