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상철 NS홈쇼핑 대표, 2019 한국의 경영대상서 ‘최고경영자상’ 수상
상태바
도상철 NS홈쇼핑 대표, 2019 한국의 경영대상서 ‘최고경영자상’ 수상
  • 윤현종 기자
  • 승인 2019.12.04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상철 NS홈쇼핑 대표이사(앞줄 왼쪽 다섯 번째)가 3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19 한국의 경영대상' 시상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NS홈쇼핑]
도상철 NS홈쇼핑 대표이사(앞줄 왼쪽 다섯 번째)가 3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19 한국의 경영대상' 시상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NS홈쇼핑]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도상철 NS홈쇼핑은 대표이사는 지난 3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19 한국의 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최고경영자상'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지난 1988년 시작으로 올해 32회째를 맞이하는 '2019 한국의 경영대상'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 혁신을 바탕으로 탁월한 성과를 창출하면서 존경과 신뢰를 받는 기업을 선별해 수여하는 상이다. 그중 ‘최고경영자상’은 탁월한 리더십으로 혁신 활동을 이끌어 온 최고경영자(CEO)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도 대표는 2007년 취임한 이래 12년간 NS홈쇼핑의 성장을 견인한 경영 성과와 신뢰를 기반으로 지속 가능 경영의 기틀을 만든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손해가 나더라도 고객과 협력사의 신뢰를 지키려 노력한다는 도 대표의 철학은 세계 최초의 식품 전문 홈쇼핑으로 시작한 NS홈쇼핑의 불확실성을 지속 가능 경영으로 바꿔놓았다.

그는 식품 의무 편성 비중 60%라는 제약 속에서 먹방·쿡방 등 트렌드를 이끌었으며 오늘날 가정간편식(HMR)의 원조가 되는 혁신적인 홈쇼핑 식품을 개발 및 발굴해 회사 규모를 키워왔다. 도 대표의 품질 경영을 통해 업계 최저 반품률과 최고 전환율을 기록한 결과, NS홈쇼핑은 높은 영업이익을 내세워 2015년 국내 증권시장에 상장했다.

도 대표는 고객의 신뢰와 안전을 위해 까다로운 사전 품질 검사와 사후 품질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하고, 협력사를 위한 품질경영 컨설팅을 통해 중소 협력사의 상품력과 시장경쟁력 강화에도 기여해 왔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13년에는 유통업계 최초로 '제품 안전의 날 동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서 NS홈쇼핑은 ‘2019 한국의 경영대상 지속 가능 경영 부문’ 종합대상도 수상했다. 지속 가능 경영 부문은 기업 활동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제적·사회적·환경적 이슈를 진정성 있게 해결해 나감으로써 모든 이해관계자들의 가치를 증진시켜 지속 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여 인정받고 있는 기업에게 주는 상으로 NS홈쇼핑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수상했다.

도 대표는 시상식에서 “고객과 협력사의 신뢰, 임직원의 창조적 변화와 끝없는 도전이 있었기에 NS홈쇼핑의 성장이 가능했다”라며 “앞으로도 공정하고 투명한 경영으로 구축한 신뢰를 바탕으로 고객과 협력사, 임직원 모두가 함께 행복하고 성장할 수 있는 건강한 기업 생태계를 만들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