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국외전담여행사와 해외시장 마케팅 전략 점검해
상태바
경북도, 국외전담여행사와 해외시장 마케팅 전략 점검해
하반기 국외전담여행사 상생발전 간담회 개최, 우수 실적 3개 여행사 시상
  • 남동락 기자
  • 승인 2019.12.03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국외전담여행사 상생발전 간담회[사진=경북도]
경북도, 국외전담여행사 상생발전 간담회[사진=경북도]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경상북도는 경북문화관광공사와 3일 인터콘티넨탈 서울 코엑스호텔에서 경북도 지정 국외전담여행사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국외전담여행사 상생발전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2019년 국외전담여행사 활동사항과 사업추진 성과를 점검하고 해외시장별 관광분야 정보 공유를 위해 마련됐으며, 2019년 한 해 동안 외래관광객 유치 실적이 우수한 여행사에 대한 시상과 감사패 전달, 그리고 경북관광 활성화를 위한 전략회의 순으로 진행됐다.

국외전담여행사 제도는 경북도가 외국인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해 매년 추진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2월 전국 공모를 통해 10개 인바운드 전문 여행사를 선정했다.

선정된 전담여행사는 그동안 신규 관광상품 개발, 국제관광박람회 및 홍보설명회 공동 참가, 타깃 국가별 현지 여행사 대상 세일즈콜 등 해외 판촉활동을 추진해왔다.

‘신승여행사’를 비롯한 중화권 전담여행사들은 경주안동에서 다양한 체류형 관광상품을 운영하여 대만 단체관광객 유치에 큰 기여를 했고, 성장시장인 동남아권 전담여행사들은 지방공항과 연계한 상품 개발과 해외 현지 마케팅 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또한, ‘공감씨즈’와 ‘아리랑투어써비스’는 올해 일본과 베트남에 개소한 경북관광홍보사무소 운영 업체로 선정되어 현지 여행사와의 네트워킹 구축과 상품개발 팸투어 진행 등 경북관광 인지도 제고에 주력해왔다.

김병곤 경북도 관광마케팅과장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가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해서는 인바운드 여행사와의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2020년 본격적인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해 국외전담여행사와 함께 대구경북 대표관광상품을 개발하고 해외 판촉활동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