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랩탑 3·서피스 프로 7’ 국내 예약 판매 시작
상태바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랩탑 3·서피스 프로 7’ 국내 예약 판매 시작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12.03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마이크로소프트]
[사진=마이크로소프트]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오는 24일 국내 출시 예정인 ‘서피스 랩탑 3’과 ‘서피스 프로 7’ 사전 예약을 3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서피스 랩탑 3는 매트 블랙·플래티넘의 톤온톤 조합이 가능하고 강화된 그래픽 성능과 향상된 배터리 수명이 장점이다.

서피스 제품군을 대표하는 서피스 프로 7은 향상된 속도 및 성능과 함께 새로운 매트 블랙 색상이 국내에 처음으로 출시된다. 시그니처 타입 커버와 다양한 컬러 액세서리 조합을 통해 사용자 맞춤형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서피스 랩탑 3는 고유 초경량, 초슬림 디자인으로 출시되며 화면 크기에 따라 13.5인치와 15인치 두 가지 모델 가운데 선택이 가능하다. 13.5 인치 모델의 경우, 최신 10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가 탑재돼 속도와 성능이 한층 강화됐다.

15인치 모델은 메탈 소재 마감 처리를 통해 넓은 화면과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갖췄으며 새로 탑재된 서피스 전용 AMD 라이젠 프로세서를 통해 그래픽 기능을 높였다.

기업용 서피스 랩탑 3 제품은 13.5 인치 모델과 15인치 모두 최신 10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Windows10 Pro가 탑재돼 공급된다.

서피스 랩탑 3는 매트 블랙·플래티넘의 색상으로 구성됐고 13.5 인치는 매트 블랙과 플래티넘이 각각 1288g와 1265g, 15인치 모델은 두 색상 모두 1542g인 초경량 제품으로 출시된다. 랩탑 키보드는 부드러운 알칸타라 소재와 차분한 메탈 소재 두 가지 종류 중 선택할 수 있다.

아울러 평균 11.5시간 지속되는 배터리, 1시간 내 전체 용량의 80%가 충전되는 고속 충전 기능, 약 20% 이상 커진 트랙패드를 탑재해 편리함을 더했다.

초고속 부팅기능 ‘인스턴트 온’ 기능과 USB-C™, USB-A 포트를 갖췄고 듀얼 원거리장 스튜디오 마이크를 내장해 컨퍼런스 콜이나 음성명령 사용 시 보다 높은 몰입감을 제공한다.

서피스 프로 7은 새롭게 정비한 디자인과 최신 10세대 인텔 쿼드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하면서 전작에 비해 약 2.3배 이상 빨라졌다.

색상은 블랙과 플래티넘 2가지 중 선택 가능하며, 새롭게 출시된 시그니처 타입 커버 및 아이스블루·파피레드·블랙·플래티넘 컬러의 아크 마우스, 서피스 펜과 같은 액세서리를 통해 스타일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다.

고속 충전 기능, 장기간 지속되는 배터리 수명, 인스턴트 온 등 기능을 한층 강화했고 노트북과 태블릿을 오가는 2-in-1 제품의 높은 활용성과 12.3 인치 고해상 픽셀센스 디스플레이를 갖췄다.

무게는 775g으로 초슬림 형태를 유지한다. 포트는 USB-A, USB-C™, 서피스 커넥트로 구성돼 다양한 종류 디스플레이, 도킹 스테이션에 연결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내장된 킥 스탠드, 탈부착 가능한 서피스 시그니처 타입 커버는 사용자 창의성과 맞춤형 디자인을 위한 최적 옵션을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 컨슈머 앤 디바이스 사업본부 총괄사장 앤 르피시에(한국·동남아·인도 지역 총괄)는 “한국 시장에 선보이는 새로운 서피스 라인업은 대폭 향상된 성능과 다양한 디자인으로 디바이스의 생산성과 사용자 창의성을 극대화한다”며 “서피스로 일상생활은 물론이고, 업무에도 원하는 작업을 수월하게 펼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