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춘천산업단지 분양률 60%↑…향후 분양에도 영향 ‘기대’
상태바
동춘천산업단지 분양률 60%↑…향후 분양에도 영향 ‘기대’
다수 기업과 대형 필지 분양협의 진행중…지역 일자리 창출 기대
  • 변고은 기자
  • 승인 2019.12.02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시청.
춘천시청.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변고은 기자] 2017년 준공된 이후 낮은 분양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동춘천산업단지 분양률이 최근 60.3%를 돌파하면서 향후 분양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시는 현재 동춘천산업단지 내 입주된 막걸리 제조업체인 지평주조공장 증설에 따라 분양률이 57%에서 60.3%로 상승했다고 2일 밝혔다.

올해 7월 착공한 바이오특화 남춘천산업단지 조성과 제2경춘국도 건설 등과 맞물려 동춘천산업단지로 입주를 희망하는 수도권 기업의 문의도 잇따르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 산업단지 내 대형 필지 분양을 위해 다수 기업과 협의 중에 있고 수개월 내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정부 정책과 연계한 신재생에너지, 바이오 분야 기업을 집중 유치해 산업단지 분양도 촉진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춘천 남산면 광판리와 동산면 군자리 일대에 2021년 7월 준공 예정인 남춘천산업단지는 사전 분양 중이며, 현재 51%의 분양률로 성공적인 첫발을 내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