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화폐 위변조 방지기술 활용해 짝퉁 '라벨 갈이' 잡아낸다
상태바
조폐공사, 화폐 위변조 방지기술 활용해 짝퉁 '라벨 갈이' 잡아낸다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11.28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짝퉁을 진품으로 위장하는 '라벨 갈이'를 막을 수 있는 의류용 보안라벨 기술이 공개됐다.

한국조폐공사는 28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9 위변조방지 보안기술 설명회'에서 특수 보안물질이 들어간 섬유를 이용해 의류에 붙는 라벨을 만드는 기술을 선보였다.

이렇게 제작된 라벨을 보안물질 감지기 앞에 두면 알람이 울려, 정품이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반대로 가짜 라벨은 감지기가 보안물질을 인식할 수 없어 소리가 나지 않는다.

이 행사에서는 의류용 보안라벨 기술 외에 스마트폰 연동 보안솔루션, 자석 반응 색변환 기술, 친환경 포장재용 지류 제품, 재난긴급통신망 해킹 방지 보안기술, 지역사랑 상품권 등이 시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