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평, 현대캐피탈·현대카드 신용등급 'AA+'→'AA'로 한단계 하향
상태바
한신평, 현대캐피탈·현대카드 신용등급 'AA+'→'AA'로 한단계 하향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11.27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한국신용평가는 현대캐피탈과 현대카드의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을 'AA+'(부정적)에서 'AA'(안정적)로 한 단계 하향 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한신평은 "현대차와 기아차의 신용등급을 변경함에 따라 현대차그룹의 유사시 지원 능력이 약해진 점을 반영했다"며 "현대캐피탈과 현대카드의 자체적인 신용도 변화는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계열사에 대한 현대차그룹의 지원 의지는 여전히 높은 수준이며 지원 능력도 충분히 인정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