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폴리텍-수중공사 전문기업, MOU체결
상태바
강릉폴리텍-수중공사 전문기업, MOU체결
  • 어경인 기자
  • 승인 2019.11.26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한국폴리텍대학 강릉캠퍼스는 대학 내에서 해양플랜트 전문 수중공사업체와 상생발전을 위한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폴리텍대학 강릉캠퍼스]
26일 한국폴리텍대학 강릉캠퍼스는 대학 내에서 해양플랜트 전문 수중공사업체와 상생발전을 위한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폴리텍대학 강릉캠퍼스]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한국폴리텍대학 강릉캠퍼스는 26일 대학 내에서 해양플랜트 전문 수중공사업체 ㈜인강, ㈜금화해양수중기술과 상생발전을 위한 산학협력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인강은 국내 주요 발전소 기계설비, 발전플랜트 관련 수중공사 등을 전문으로 하며 ㈜금화해양수중기술은 국내외 해양 플랜트 관련 수중공사, 선박 건조·인양과 수리 등을 전문으로 하는 기업이다.

강릉폴리텍대학은 국내 최초 2년제 전문학사 교육과정 ‘산업잠수과’를 운영, 매년 해양산업을 이끌어갈 전문기술인력을 양성하고 있으며 현재 강릉폴리텍대학 산업잠수과 졸업생 다수가 두 기업체에 근무 중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금화해양수중기술 김상순 대표이사 또한 강릉폴리텍대학 산업잠수과를 졸업했다.

각 기관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해양플랜트 산업 분야 기술지도 및 공동연구, 산업체 전문가 초청 수업지도 및 현장체험학습, 학생 취업, 재직자 향상교육, 일학습병행제, 교과과정 및 교재의 공동개발 등 각종 산학협력활동을 함께 펼쳐나감으로써 상호 발전을 도모하는데 뜻을 같이했다.

우성식 학장은 “대학 발전을 위해 ㈜인강과 ㈜금화해양기술에게 감사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사회와 기업이 요구하는 창의적인 기술 인재를 양성하고 재직자의 직무능력향상을 통해 기업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상호 교류해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강릉폴리텍대학은 내달 15일까지 전액 국비무료과정인 전문기술과정과 일반계고 위탁과정 신입생을 모집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